제2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접수 시작, "암기위주 공부는 곤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수험생들이 해마다 크게 늘고 있다. 취업의 길목에서 중요한 관문으로 자리하면서 그 중요도가 더욱 커지고 있는 것.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자들은 주요 대기업 취업 및 승진, 공공기관 취업 등에서 우대를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일부 공무원 시험에서도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자들에게만 응시 기회가 부여될 정도로 그 비중이 커졌다.

이를 반영하듯 올해 초 열린 26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에서는 합격자 발표 당일, 인터넷 홈페이지가 마비될 정도로 접속자들이 폭주하는 사례도 나타났다.

이에 오는 5월 23일 열릴 예정인 제2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에서도 많은 수험생들이 도전할 것이라 예상된다. 2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응시 원서 접수는 오늘(4월 14일)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제2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접수 시작, "암기위주 공부는 곤란"

이와 관련해 한국사 인터넷 강의 전문 리얼히스토리(www.realhistory.co.kr) 최영욱 강사는 "한국사능력검정시험에 대한 중요도가 높아지자 응시하기 위한 수험생들의 수요가 대폭 늘어나고 있다."면서 "오는 27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역시 26회 때와 마찬가지로 높은 난이도가 예상되는 가운데 응시자들의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고급, 중급, 초급 시험으로 나누어지는데 획득 점수에 따라 1급부터 6급까지의 등급을 부여받게 된다."면서 "처음 한국사를 공부하는 응시자의 경우 무턱대고 목표를 높게 잡아 고급 시험에 도전한다면 높은 벽을 실감하고 좌절감에 빠져 목표의식을 잃게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리고 "암기 방식의 지루한 한국사 공부는 자칫 포기 사태까지 발생할 정도로 큰 리스크를 안고 있다."면서 "한국사 공부는 시대의 흐름과 중요한 사건의 맥을 짚는 것, 그리고 여기서 재미를 찾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미지제공=리얼히스토리>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