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소속 정동영에 새정치 "진보정당 껍데기 쓰고 새누리당 2중대 하려는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소속 정동영'
'무소속 정동영'
'무소속 정동영'

새정치민주연합은 당에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의 특별사면에 대한 해명과 조사를 요구한 국민모임에 "진보정당의 껍데기를 쓰고 새누리당 2중대 노릇을 하려는가"라며 맹비난을 가했다.

새정치민주연합 강선아 부대변인은 14일 논평을 통해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고 성완종 회장에 대한 특사 의혹을 제기한 것도 모자라 4.29 재보궐 선거에 관악을 후보로 나선 정동영 후보 측 국민모임도 같은 주장을 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부대변인은 "성 전 회장의 특사는 참여정부의 특혜가 아니라 절차에 따른 사면임이 분명함에도 정 후보와 국민모임의 이 같은 주장은 성 회장의 죽음으로 드러난 친박 비리게이트로 인한 충격과 참담함에 더해 서글픔마저 느끼게 한다"며 "정동영 후보와 국민모임은 새누리당 2중대나 하자고 당을 박차고 나간 것인가"라고 꼬집었다.

그는 "이번 사건의 본질은 전현직 비서실장과 총리 등 박근혜정부 실세들 모두가 연루된 친박 게이트이다"며 "국민모임은 새누리당의 물귀신 작전에 편승하지 말고 근거 없는 주장을 즉각 철회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3287.51상승 11.3213:16 06/24
  • 코스닥 : 1014.23하락 2.2313:16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16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16 06/24
  • 금 : 73.43상승 0.9113:16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