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9 VS 6042'…판타지·무협소설도 eBook이 대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에서 장르소설을 대표하는 분야는 로맨스, 판타지, 무협, 스릴러소설이다. 이중 스릴러소설은 일본소설, 영미소설, 최근에는 북유럽소설까지 가세해 종이책 시장에서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지만, 로맨스/판타지/무협소설은 최근 종이책 시장에서 보기 힘든 것이 사실이다.

로맨스소설은 최근 eBook, 웹소설 등으로 활발하게 영역을 넓히고 있는데, ‘판무’라고 말하는 판타지/무협소설은 어떨까?

2012년 이전의 ‘판무’소설은 매월 평균 900종, 연간 1만 종의 작품이 출간돼 전국 3만 여 개의 도서대여점으로 공급하는 방식으로 시장이 형성됐으나, 2012년을 기점으로 출간 종수가 확 즐었다.

교보문고(www.kyobobook.co.kr)에 입고되는 판무소설을 조사한 결과 2012년 3474종, 2013년 3591종, 2014년 3253종, 2015년 현재까지 579종(연 예상치: 2300여 종)으로 점점 출간이 줄어든 반면, eBook 출간 종수는 2012년 2103종, 2013년 3510종, 2014년 12384종, 2015년 현재까지 6042종(연 예상치: 24000여 종)으로 기존의 종이책 시장을 eBook이 대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보문고 정광석 디지털영업팀장은 “장르소설은 이미 국내 eBook스토어에서 약 70~80%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eBook 전체 시장을 견인하고 있다(교보문고의 경우 약 50%임).”며 “교보문고에서 판무소설 신장률이 매년 10%에 달해, 판무시장이 종이책에서 eBook으로 서서히 옮겨가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한편 교보문고는 eBook 판무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독자가 직접 MD가 돼서 판무소설을 큐레이션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오는 19일까지 자신의 이벤트명, 카피, 설명 등을 자신이 선서한 5종 이상의 목록과 함께 올리는 ‘극강의 비급서를 소환하라’ 이벤트다. 응모자 선착순 100명에게 통합포인트 3000원을 지급한다.
'579 VS 6042'…판타지·무협소설도 eBook이 대세
응모한 이벤트들은 내부 선정을 통해 4월 24일 10개의 큐레이션을 발표하고, 발표된 큐레이션으로 실제 MD를 구현하여 5월 4일부터 31일까지 실제 이벤트 페이지가 구현된다. 이벤트의 매출이 잘나오는 순서대로 맥북프로 등의 사은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http://me2.do/IgRKzFTI)을 확인하면 된다.

<이미지제공=교보문고>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