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완종 리스트, 홍준표 "얽어매려고 하는 것은 올바른 방법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사진=홍준표 경남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무상급식 중단 논란으로 이목을 끌었던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성완종 리스트'와 관련 "성완종을 만난 일도 없고 전화통화 한 일도 없다"며 해명에 나섰다.

홍 지사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성완종리스트에 대해서는 수사할때 말할려고 했는데 하도 어이 없는 보도가 계속되기에 한말씀 드리지 않을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기억으로는 2011년 6월 전당대회를 전후해서 처음 밝힌대로 서산지구당 당원 간담회에서 잠깐 만나 인사한 이외 성완종씨를 만난일도 없고 전화통화 한일도 없다"며 "그때는 성완종씨는 잘 모르는 사람이었다"고 강조했다.

홍준표 지사는 "언론에 거론되는 윤 모씨는 제경선을 도와준 고마운분이지만 제 측근이 아니고 성완종씨 측근이다"며 "성완종씨와 윤모씨의 자금관계는 저로서는 알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검찰수사로 명백히 밝혀질일을 기정사실화해서 얽어 메려고하는것은 올바른 방법이 아니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