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팽목항 방문, 새정치 "나홀로 추모, 유가족도 국민도 없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 팽목항' 새정치민주연합 김영록 수석대변인. /사진=뉴스1
'박근혜 팽목항' 새정치민주연합 김영록 수석대변인. /사진=뉴스1

'박근혜 팽목항'

새정치민주연합이 박근혜 대통령의 팽목항 방문에 대해 "나홀로 추모, 유가족도 국민도 없었다"고 평가했다.

새정치민주연합 김영록 수석대변인은 16일 브리핑을 통해 "세월호 1주기를 맞아 박근혜 대통령은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도, 국민들도 없는 팽목항에서 경호원들에 둘러싸여 나 홀로 추모를 하고 갔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영록 수석대변인은 "온 국민이 함께 추모하는 날 대통령이 비밀 행차하듯 팽목항을 방문한 것은 진정성이 결여된 것"이라며 "세월호 희생자 가족들을 위로하지 못하고, 국민과 함께 슬퍼하지 못하는 대통령의 모습은 매우 안타깝다"고 지적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이어 "대통령은 세월호 인양을 준비하겠다고 했는데 여전히 명확하게 인양하겠다고 말하지 않은 점은 유감스럽다"며 "대통령의 일정과 동선을 두고 혼란이 연출된 점은 청와대에 컨트롤타워가 없는 것 아닌가 하는 우려를 갖게 한다"고 꼬집었다.

그는 "세월호 1주기에 겹쳐 터진 전대미문의 권력형 부정부패사건에 성난 민심을 직면한 청와대가 멘붕에 빠졌다는 의심마저 든다"며 "대통령이 자리를 비운 사이 국정 공백을 우려할 수 없는 상황에서 우왕좌왕한 청와대의 모습은 참으로 걱정스럽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246.14상승 9.2809:13 07/29
  • 코스닥 : 1040.89상승 5.2109:13 07/29
  • 원달러 : 1151.10하락 3.509:13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09:13 07/29
  • 금 : 72.82하락 0.209:13 07/29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