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김무성과 비공개 단독 회동 "특검 마다할 이유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 김무성' /사진=뉴스1
'박근혜 김무성' /사진=뉴스1

'박근혜 김무성'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16일 오후 비공개 단독 회동을 갖고 ‘성완종 리스트’를 비롯한 여러 현안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김 대표는 "박 대통령은 의혹을 완전히 해소할 수 있는 길이라면 어떠한 조치라도 검토할 용의가 있고, 특검을 도입하는 것이 진실규명에 도움이 된다면 그것 또한 마다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며 "(해외순방을) 다녀와서 결정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박 대통령이) 이번 일을 계기로 부정부패를 확실하게 뿌리뽑는 정치개혁의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여러번 말했다"며 "아울러 공무원연금 개혁은 어떠한 일이 있더라도 꼭 관철시켜야한다고 말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대통령은 이날 9박 12일 일정으로 중남미 순방을 위해 출국할 예정이었으나 시간을 미루고 김 대표와 회동을가졌다.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