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구 총리, 야당 불참요구에도 4·19혁명 기념식 참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9일 오전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열린 제55주년 4·19혁명 기념식에서 이완구 국무총리와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인철 기자
19일 오전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열린 제55주년 4·19혁명 기념식에서 이완구 국무총리와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인철 기자

4·19혁명 55주년을 맞아 국립 4·19 민주묘지에서는 ‘4·19 혁명 55주년 기념식’이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정치권을 휘몰아친 ‘성완종 리스트 파문’ 속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남미 순방 길에 오른 이후 이완구 총리가 처음으로 참석한 외부 일정이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았다.

이완구 총리는 기념식에서 “4·19 혁명의 정신을 받드는 또 하나의 길은 남북분단을 극복하고 평화통일의 길을 여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이것이 바로 민주영령들의 숭고한 헌신에 보답하는 길”이라며 “남과 북이 하나가 돼 한반도 전역에 자유와 평화의 물결이 넘치면 대한민국은 세계 속에 우뚝 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새정치연합은 전날(18일) "4·19 민주 영령들을 모욕하지 말고 물러나야 한다"며 이 총리의 4·19 기념식 불참 및 총리직 사퇴를 촉구한 바 있다.

한편 4·19 혁명은 지난 1960년 4월19일 한국 학생들이 중심세력이 돼 일으킨 일련의 반부정·반정부 민주주의 항쟁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3.65하락 34.2814:23 06/21
  • 코스닥 : 1010.67하락 5.2114:23 06/21
  • 원달러 : 1137.70상승 5.414:23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4:23 06/21
  • 금 : 70.98하락 1.3714:23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