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9혁명 기념식서 만난 김무성-이완구, 어색한 인사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9일 오전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열린 제55주년 4·19혁명 기념식에서 이완구 국무총리와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인철 기자
19일 오전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열린 제55주년 4·19혁명 기념식에서 이완구 국무총리와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인철 기자

이완구 국무총리의 사퇴론이 연일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새누리당 지도부와 이 총리가 19일 4·19 혁명 기념식에서 만났지만 단순히 인사만 나눈 데 그친 것으로 전해졌다.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와 유승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강북구 국립 4·19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55주년 4·19 혁명 기념식에 참석했으나 이 총리와는 의례적인 인사만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행사에서는 김 대표가 미리 자리에 앉아 있던 가운데 이 총리가 행사 직전 보훈 단체장들과 입장했다. 김 대표와 이 총리는 악수를 나누고 일절의 대화는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새누리당은 이른바 '성완종 리스트' 파문이 불거진 이후 해당 명단에 포함된 이 총리에 대한 여론 악화와 야당의 거취 압박으로 곤혹스러워하고 있다.

김무성 대표는 지난 18일 서울 관악을 오신환 후보 지원 유세에서 "성완종 리스트 때문에 여러분 마음을 불편하게 해드린 것에 새누리당 당 대표로서 사과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파문의 중심에 선 이완구 국무총리가 사퇴 거부 의사를 굽히지 않고 있고, 박근혜 대통령도 명확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중남미 순방에 나선 상황에서 김무성 대표가 여론 진화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83상승 10.6410:08 06/24
  • 코스닥 : 1012.33하락 4.1310:08 06/24
  • 원달러 : 1137.70보합 010:08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0:08 06/24
  • 금 : 73.43상승 0.9110:08 06/2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