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차세대 보안 전략 세미나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유플러스, 차세대 보안 전략 세미나 개최
악성 앱(App) 유포 및 스미싱도 갈수록 교묘해지고 있는 가운데 LG유플러스가 보안 침해사고에 대처하는 기업의 ‘진화된 보안전략’에 대해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 

LG유플러스는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기업의 보안 운영 담당자를 대상으로, 핀테크 및 IoT(사물인터넷) 시대의 사이버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차세대 보안 전략 세미나’를 22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사이버 보안의 위협 및 대응방안 ▲침해사고 사례 및 이에 대비하는 보안관제 전략 ▲자동화된 인프라의 취약점 관리전략 등 최신 보안 트렌드에 대한 세션으로 구성, 진행한다. 특히 IoT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보안 위협 등을 중점으로 이에 대비할 수 있는 방안도 제시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세미나에서 IDC 이용 기업을 위해 차세대 보안 전략은 물론 기업고객별로 특화된 신규 보안솔루션들도 함께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인 ‘차세대 방화벽’은 ▲어플리케이션 ▲사용자 ▲송수신 데이터 콘텐츠를 통한 3단계 분석이 이루어져 위협 수준이 높은 환경에서도 실시간 구분 및 제어가 가능하다. 보안 사고에 민감한 기업에 적합한 솔루션이다.

보안 관제 솔루션도 선택의 폭을 넓혔다. 기존 솔루션이 전문인력 운영 및 시스템 도입의 부담을 덜기 위한 것에 그친 반면, 새롭게 선보인 ‘차세대 보안관제’ 시스템은 빅데이터 기반 분석으로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지능형 지속 위협)와 같은 지능형 공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개별 대응을 뛰어 넘는 인텔리전스 기반의 보안 관리를 할 수 있다. 세미나 현장에서 상담 후 서비스 신청을 하는 기업에게는 최대 3개월의 무상 이용 혜택도 제공한다.

또 현장에서 LG유플러스의 IDC 보안솔루션 제휴 파트너사인 ‘안랩’과 IBM/SSR/팔로알토(Palo Alto) 등 솔루션 협력사가 함께 전시부스도 운영한다. 각 기업의 보안 운영에 필요한 토탈 솔루션을 한 곳에서 볼 수 있고, 상담까지 가능하다.

구성현 LG유플러스 데이터사업담당은 “ICT의 발전으로 스마트폰 등 개인 디바이스 및 데이터를 통해 수많은 신규 서비스와 수익 모델들이 창출되고 있지만, 보안 위협도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며 “이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기업의 보안전략 진화는 필수인 만큼 고도화된 보안솔루션의 도입을 통해 안전성을 확보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세미나를 공동으로 주최한 안랩의 전상수 교육서비스팀 부장 역시 “IoT 시대에는 다양한 디바이스에 대한 보안 위협이 급격히 증가할 것"이라며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와 함께 새로운 보안 전략을 수립하고 관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23:59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23:59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23:59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23:59 03/08
  • 금 : 66.37상승 3.2623:59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