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세월호 선체 인양 결정… 빠르면 9월 착수 '1000억~1500억원' 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수부 세월호' 22일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해수부 세월호' 22일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해수부 세월호'

해수부가 세월호 선체를 인양하기로 결정했다.

해양수산부는 22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세월호 선체를 인양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정부는 인양업체가 선정되면 약 3개월간의 구체적인 인양 설계작업을 통해 현장여건에 맞는 최적의 설계를 확정하게 된다.

설계작업과 병행해 각종 자재와 장비 확보, 해상 작업기지 설치, 선체 내 유류제거 등의 현장작업은 이르면 9월 중 착수할 계획이다.

선체 인양에는 1000억~1500억원의 비용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되며, 기간은 약 12개월에서 18개월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은 이날 "인양업체 선정 작업에 조속히 착수하겠다"며 "특히 인양업체 선정과 세부 설계과정에서는 철저한 사전 준비와 기술적 검증을 통해 기술적인 위험 및 불확실성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기술적인 확실성 보장을 저해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세월호 조속 인양을 위해 신속히 절차를 진행하도록 하겠다"며 "선체 인양 과정에서의 실종자 유실 방지를 위해 철저한 대책도 마련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84.77하락 35.9310:38 04/21
  • 코스닥 : 1026.53하락 5.3510:38 04/21
  • 원달러 : 1115.90상승 3.610:38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0:38 04/21
  • 금 : 65.74상승 0.9110:38 04/21
  • [머니S포토]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브리핑
  • [머니S포토] 국힘 비대위 들어서는 주호영 대표 권한대행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들어서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홍남기 "차질없는 코로나 백신확보에 주력할 것"
  • [머니S포토]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브리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