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공공산후조리원 졸속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가 공공산후조리원을 졸속 추진한 것으로 드러났다.

22일 전남도의회 제294회 임시회 도정질의에 나선 강성휘 의원(새정치민주연합·목포1)은 "전남도가 지난해 8월부터 준비하고 있는 공공산후조리원 추진과정이 법률적 절차와 정부와의 합의 결과도 무시하며 추진됐다"고 지적했다.

강 위원은 "공고와 다르게 위탁기간을 연장해 협약을 체결하는 등 막무가내 식 행정으로 도정불신을 자초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어 그는 "산후조리원과 관련한 보건복지부 협의과정과 내용에 대해서 단 한 차례도 보고하지 않고 두 번씩이나 예산안과 조례안을 상정하는 등 도의회를 거수기로 전락시켰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이낙연 도지사는 "업무 추진과정에 의회와 소통이 부족한 점과 공고와 다르게 위탁기간을 연장해 협약을 체결한 점 등에 대해 이해와 용서를 구한다"며 "집행부가 쇄신해서 이러한 실수가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낙연 도지사 공약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공공산후조리원은 산후조리원이 없는 군 단위 지역으로 설치를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해남병원을 1호점으로 선정, 개원 준비를 하고 있다.
 

홍기철
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