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에 지름1m, 깊이40cm 싱크홀 발생… 버스 뒷바퀴 빠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주 싱크홀' /사진=뉴스1
'청주 싱크홀' /사진=뉴스1

'청주 싱크홀'

청주시에서 하수도 부분 지반 침하 현상인 '싱크홀' 사고가 발생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6일 오후 7시30분쯤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덕동 옛연초제조창 앞 도로에 지름 1m, 깊이 40cm의 싱크홀이 발생해 이 곳을 지나던 시내버스 운전석 쪽 뒷바퀴가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버스에는 8명의 승객이 타고 있었지만 부상 등은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단 도로 밑 상수도관의 파열로 일부 도로가 침수돼 일부 차량 운행이 통제됐다.

청주시 관계자는 “이 곳에서 (하수도관 분류) 공사가 있었지만 상수도에서 물이 새어나온 직접적인 이유인지는 조사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는 현재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한편 이날 오후 2시쯤 충북 영동군 영동읍 회동리의 한 마을 입구의 도로에서도 싱크홀이 발생해 이 곳에 주차를 하던 왕모(71) 씨의 화물차 앞바퀴가 빠졌다.

영동군은 도로 밑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싱크홀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복구작업에 나섰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