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퀴아오·메이웨더, 티켓 경기 60초만에 매진… 암표값 "집 한 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퀴아오-메이웨더' /사진=JTBC 캡처
'파퀴아오-메이웨더' /사진=JTBC 캡처
'파퀴아오-메이웨더'

세기의 대결 매니 파퀴아오와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의 경기가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암표가격이 2억원 이상 치솟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경기 입장권은 저렴한 순서대로 1500달러(약 163만원), 2500달러(약 271만원), 3500달러(약 379만원), 5000달러(약 542만원), 7500달러(약 812만원) 등이다.

이와 관련 한 매체는 "경기 날짜가 가까워질수록 입장권 값이 크게 뛰어오를 것"이라며 "암표 가격이 무려 25만달러(약 2억7000만원)까지 치솟을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폭스 스포츠 등 미국 언론 보도에 따르면 파퀴아오와 메이웨더의 경기 티켓은 판매 60초 만에 매진됐다.
 

  • 0%
  • 0%
  • 코스피 : 3192.03상승 13.2909:58 05/07
  • 코스닥 : 977.89상승 7.909:58 05/07
  • 원달러 : 1122.50하락 3.309:58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09:58 05/07
  • 금 : 67.17하락 0.5909:58 05/07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