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성동구 행당7구역' 아파트 952가구 들어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비구역 결정도. 자료제공=서울시
정비구역 결정도. 자료제공=서울시
서울 성동구 행당7재개발구역에 아파트 8개 동 952가구가 들어설 예정이다.

서울시는 6일 제6차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하고 '행당7 주택재개발 정비구역 변경 및 경관심의(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행당7구역은 성동구 행당동 128번지 일대에 있다. 지난 2009년 3월 4만7821㎡가 정비구역으로 지정됐다.

시의 이번 결정은 '2010 서울시 도시·주거환경정비계획'의 변경사항인 계획용적률 상향과 법적상한용적률 적용에 따른 소형 및 임대주택을 추가 확보하는 계획에 따른 것이다.

정비계획변경안에 따라 행당7구역은 정비계획용적률 281.5% 이하·건폐율 25% 이하를 각각 적용해 최고 35층 이하 규모 공동주택 8개 동 952가구가 건축된다.

시 관계자는 "도계위 심의에서 주 출입구 차로 폭을 줄이는 대신 보도폭을 확대하는 등 주민 편익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조건으로 정비구역 변경과 경관심의안이 수정 가결됐다"고 말했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32.07상승 0.1914:31 04/12
  • 코스닥 : 997.30상승 7.9114:31 04/12
  • 원달러 : 1126.10상승 4.914:3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4:31 04/12
  • 금 : 60.94하락 0.314:31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