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주승용 언쟁, 하태경 의원 트위터에 "봉숭아학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청래 주승용' '정청래 의원' '주승용 국회의원' /사진=하태경 트위터 캡처
'정청래 주승용' '정청래 의원' '주승용 국회의원' /사진=하태경 트위터 캡처

'정청래 주승용' '주승용 국회의원' '정청래 의원'

8일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새정치민주연합에 독설을 날렸다.

하태경 의원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정청래 의원, 밉상 입방정에 주승용 최고위원의 전격 사퇴. 이상황에서 노래 한 소절 뽑는 최고위원까지. 마치 봉숭아학당을 보는 것 같다"고 글을 올렸다.

앞서 주승용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은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청래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과 설전을 벌이다 "저는 사퇴한다. 모든 지도부는 (사퇴)해야 한다"고 말하며 퇴장했다.

주 최고위원은 "제갈량이 와도 당내 갈등을 해결 못할 심각한 상황"이라며 "제갈량의 원칙이던 3공 정신(공개·공정·공평)을 되새긴다면 희망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정청래 최고위원은 "공개·공정·공평 다 좋다. 그런데 사퇴하지도 않으면서 사퇴할 것처럼 공갈하는 것은 문제라고 생각한다"며 "자중자애하고 단결하는 데 협조해야 한다"고 받아쳤다.

그러자 주 최고위원은 "제가 발언한 것 사사건건 (정 최고위원이) SNS 통해 비판한 것 참아왔다"며 "아무리 무식, 무능하다고 해도 그런 식으로 당원들 대표인 최고위원에게 할 말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주 최고위원은 "공개석상에서 이런 말 듣는 것은 치욕적이란 생각이 든다"며 사퇴를 선언하고 회의장을 나갔다.

주 최고위원의 퇴장 이후 유승희 최고위원은 어버이날을 맞아 노래를 불렀던 것으로 전해졌다.

유 최고위원은 "오늘은 어버이날이다. (어르신들께) 노래 한 자락 불러드리고 왔다"며 노래 한 소절을 불렀다. 심각한 분위기에서 갑자기 흘러나온 노래에 주변에선 당황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