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주승용 언쟁 어땠기에… 변희재까지 나섰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청래 의원' /사진=변희재 트위터 캡처
'정청래 의원' /사진=변희재 트위터 캡처
'정청래 의원'

주승용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이 8일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청래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과 설전을 벌이다 사퇴 의사를 밝히며 퇴장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날 한국인터넷미디어협회 변희재 대표가 이와 관련해 새정치민주연합에 맹비난을 가했다.

변희재 대표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종합적으로 오늘의 새정련 회의를 보니, 조선 고종 왕조, 유신 말년, 패망 직전의 히틀러 세력이 연상된다. 정청래는 딱 이완용, 차지철, 괴벨스 역할 하고 있는 것"이라며 "나름 역사적인 인물로 기록될 것"이라고 비꼬았다.

변 대표는 또 "히틀러 세력이 베를린에서 포위된 채 벙커에서 멸망을 기다릴 때 히틀러, 괴벨스 부인이 이상한 행태를 보이곤 했는데 오늘 유승희가 '봄날은 간다' 노래를 불렀다니, 꼭 멸망 앞둔 히틀러 세력 같다"고 힐난했다.

그는 이어 "모르긴 해도 지금 평양의 김정은 세력들도 서울의 문재인 친노세력과 거의 비슷한 상황일 것"이라며 "패망 앞두고 매일 엽기적인 일들 벌어질 텐데 보도가 안 될 뿐. 둘 중 하나만 무너져도 같이 끝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287.52상승 11.3313:07 06/24
  • 코스닥 : 1014.24하락 2.2213:07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07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07 06/24
  • 금 : 73.43상승 0.9113:07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