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블루산화산 분출에 태풍까지…인근 주민 1000여명 대피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루산화산 분출//해당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함.
블루산화산 분출//해당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함.

‘블루산화산 분출’

필리핀 중부 소르소곤 주에 있는 블루산화산이 최근 화산재를 분출한 데 이어 태풍까지 접근함에 따라 인근 주민 1000여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필리핀 온라인매체 인콰이어러넷 등은 블루산화산 반경 4㎞ 안에 살고 있고 있는 주민들이 안전지대에 있는 한 고등학교로 대피하고 있다고 9일 보도했다.

지난 6일 블루산화산이 화산재를 250m 상공까지 분출하자 필리핀 화산지진연구소가 1단계 경보를 발령했다.

현재 필리핀에 제6호 태풍 '노을'이 접근하고 있어 현지시간 10일 중북부 지역에 상륙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노을은 현재 최대 풍속이 시속 162㎞인 중형 태풍이다. 이 태풍으로 필리핀 북동부 해안에서 선박 운항이 중단돼 주민과 관광객 등 3800여명의 발이 묶인 상태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