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태풍 ‘노을’ 접근… 선박‧항공편 잇따라 결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일 오후 4시 기준 태풍 '노을' /제공=기상청 국가태풍센터
10일 오후 4시 기준 태풍 '노을' /제공=기상청 국가태풍센터

제6호 태풍 '노을'이 필리핀에 접근하면서 수천 명의 승객이 항구에 고립되고 국내선 항공편이 잇따라 결항됐다.

태풍 노을은 오늘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400㎞ 떨어진 곡창지대 이사벨라주와 카가얀주에 접근했다.

태풍의 접근으로 필리핀 동해안에서 1만 명 이상의 승객과 1000척 이상의 선박이 항구에 발이 묶였고 세부퍼시픽 항공사는 필리핀 북쪽으로 향하는 항공편 최소 6편을 취소했다.

태풍 '노을'은 최대 풍속이 시속 170㎞, 최대 순간 풍속이 205㎞로 관측됐다. 필리핀 기상청은 태풍의 크기가 많이 줄어들것으로 예상하면서도 강풍이 불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민간 기상업체 열대성폭풍위험기구는 태풍이 카테고리 5등급까지 발달하겠으나 필리핀에 영향을 주지 않고 일본을 향해 북진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시속 17㎞로 이동 중인 태풍의 현재 위치는 오로라주의 카시구란에서 북동쪽으로 140㎞ 지점으로 파악된다.

필리핀 북쪽 지방정부는 주민들을 저지대나 홍수 다발 지역에서 다른 곳으로 피신시키기 위해 구조대원들에게 경계태세를 내리고 구호 물품을 배치했다.

앞서 지난 6일 필리핀 중부 소르소곤주에서는 블루산 화산이 분출해 인근 주민 1만1000여 명이 대피하기도 했다.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5:30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5:30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5:30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5:30 08/02
  • 금 : 73.90상승 0.2215:30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