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상용화 '가속페달'… 충전시스템 국제표준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기차 상용화 '가속페달'… 충전시스템 국제표준 도입
정부가 전기자동차의 충전시스템에 대한 국가표준을 제정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3일 전기자동차의 충전용 커플러(충전설비의 커넥터)에 대한 국제표준을 국가표준으로 도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전기자동차의 충전방식은 일반 가정이나 건물에서 교류(AC)를 이용해 5∼6시간 동안 충전하는 방식과 전기차 충전소에서 직류(DC)를 전원으로 15~20분 안에 충전하는 방식이 있다.

현재 교류충전은 국가별로 핀수가 다른 커플러를 채택하고 있고 직류충전도 제조사마다 커플러 형상이 다른 충전 방식을 적용하고 있다.

이 때문에 전기차 충전소에서는 차량 제조사에 맞는 커플러를 보유해야 하고 전기차 운전자들도 자신의 차량에 맞는 커플러를 보유한 충전소에서만 차량을 충전할 수 있는 불편함이 존재했다.

정부는 이를 개선하기 위해 직류 및 콤보 충전용 커플러에 대한 국가표준을 제정해 우리나라에 보급되고 있는 모든 전기자동차에 적용키로 했다.

국가기술표준원 관계자는 "충전시스템, 커플러 등 전기차 관련 주요 표준을 지속적으로 정비해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