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미국 금리인상 우려 완화… '1090원대' 등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달러 환율' /사진=머니위크DB
'원·달러 환율' /사진=머니위크DB
14일 원·달러 환율(이하 환율)은 하락세로 출발한 뒤 1090원대에서 움직일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지난 밤 뉴욕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094.00원에 최종 호가됐다. 미국의 소매판매 부진으로 인해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인상 우려가 완화된 탓이다.

전일 서울외환시장에서 환율은 3.90원(0.36%) 내린 1099.70원에 마감했다. 이를 감안하면 이날 장 초반 환율은 하락 출발할 가능성이 크다.

KR선물은 이날 환율이 장 초반 달러화 약세로 인해 하락출발하겠지만 글로벌 경기위축에 대한 우려감이 시장에 영향을 끼치며 점차 낙폭을 줄이는 모습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5:30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5:30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5:30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5:30 08/05
  • 금 : 71.37하락 0.5115:30 08/05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선 각오 밝히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