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구 소환, 여 "의혹 남기지 말아야" 야 "사필귀정 이뤄져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완구 소환' 이완구 전 국무총리(65)가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완구 소환' 이완구 전 국무총리(65)가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완구 소환'

여야가 14일 이완구 전 국무총리의 검찰 소환과 관련한 입장을 내놨다.

새누리당 김영우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검찰은 철저하고 신속한 조사를 통해 어떠한 국민적 의혹도 남기지 말아야 한다"면서 "그것만이 검찰이 법의 정의를 실현하는 길이며 국민의 신뢰를 얻는 길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수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을 통해 "검찰의 수사를 통해 사필귀정이 이뤄지길 기대한다"며 "'성완종 리스트'의 진실 규명을 위해 홍준표 경남지사, 이 전 총리에서 수사가 멈추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는 점을 검찰에 지적한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성완종 전 회장이 유언처럼 남긴 폭로는 권력의 최고실세들에 대한 의혹인 동시에 권력의 최정점을 향한 폭로"라며 "이러한 전대미문의 의혹을 몇몇 사람 희생양 삼아 적당히 무마하는 일은 결코 국민들께서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279.98상승 42.8414:32 08/04
  • 코스닥 : 1046.26상승 10.1514:32 08/04
  • 원달러 : 1144.00하락 4.314:32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4:32 08/04
  • 금 : 71.88하락 1.414:32 08/04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 [머니S포토] 與 최고위, 자리 착석하는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