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국내 보험사 최초 독일 진출…프랑크푸르트 사무소 설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해상, 국내 보험사 최초 독일 진출…프랑크푸르트 사무소 설립
현대해상이 국내 보험업계 최초로 독일에 진출한다.

현대해상은 유럽 시장 내 보험서비스 네트워크 구축 및 현지진출 한국기업에 대한 보험서비스 지원 강화를 위해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사무소를 설립했다고 18일 밝혔다.

현대해상은 프랑크푸르트사무소 설립을 토대로 독일을 포함한 유럽연합(EU) 시장에 대한 시장조사 활동과 현지 영업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프랑크푸르트는 EU 내에서 해외기업의 진출이 가장 활발한 도시 중 하나로 체코, 슬로바키아 등 중부유럽 접근이 용이하다.

현대해상은 "이번 독일 프랑크푸르트 사무소 설립으로 EU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외 진출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