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데이터 중심 요금제' 동참…2만원대 ‘유무선’ 무제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데이터 중심 요금제’SK텔레콤도 KT와 LG유플러스에 이어 데이터 중심 요금제 시대에 합류했다.

SK텔레콤은 20일 “업계 최고 수준의 데이터 및 특화 혜택까지 더한 ‘밴드(band) 데이터 요금제’를 오는 2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동통신 3사 중 가장 뒤늦게 데이터 중심 요금제를 출시한 만큼 타사가 최저 요금제(2만원대)에 무선통화만 무제한 제공한 데 반해 SK텔레콤은 무선은 물론 유선 통화까지 무제한 제공키로 했다. 또한, 일부 구간에서 이통 3사 중 최대의 데이터를 제공키로 했다.  

이날 SK텔레콤에 따르면, ‘band 데이터 요금제’는 모든 요금제 구간에서 유·무선 음성 무제한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국내 최대 데이터 제공 ▲결합·공유 시 데이터 추가 제공 ▲무료 최신 콘텐츠 및 VIP 특화 혜택 ▲데이터 ‘자유자재’ 활용 등의 혜택을 갖췄다.
SK텔레콤 데이터 중심 요금제 '밴드 데이터 요금제'
SK텔레콤 데이터 중심 요금제 '밴드 데이터 요금제'

모든 구간서 유무선 무제한 제공

‘band 데이터 요금제’는 통신3사 중 최초로 2만원대 최저 요금제부터 100요금제까지 총 8종의 모든 요금 구간에서 유선과 무선 통화를 무제한 제공한다.

이에 따라 음성통화 비중이 높은 직장인, 자영업자는 물론 자녀들과 통화량이 많은 주부들, 집전화를 주로 사용하는 어르신까지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으로 부담 없이 통화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됐다.

데이터 또한 대용량 모바일 콘텐츠가 지속 증가하는 추세를 감안해 업계 최대 수준의 데이터를 제공키로 했다. ‘band 데이터 36/42/47/51’ 데이터 제공량은 각각 1.2/2.2/3.5/6.5GB로 현재 출시된 KT와 LG유플러스 등의 ‘데이터 중심 요금제’ 중 가장 많다. 단, 최저 요금대인 2만원대 요금제에서는 300MB의 데이터가 제공돼 이통 3사가 모두 동일하다.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band 데이터 61’ 이상 요금제에서도 업계 최대 데이터를 제공한다. 데이터 기본량을 모두 사용하더라도 일일 2GB를 추가로 쓸 수 있고, 일별 데이터 소진 후에도 3Mbps 속도로 추가요금 없이 안심하고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다.

최고가 요금제 구간인 ‘band 데이터 100, 80’ 요금제 고객은 35GB(100 요금제), 20GB(80 요금제)의 기본 제공 데이터로 각종 모바일 콘텐츠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100요금제에 제공되는 35GB는 SD화질의 영화 35여 편 다운로드, 3시간 분량 HD급 프로야구 27경기 실시간 시청이 가능한 분량이다.

◆데이터 ‘리필·선물’ 도입


SK텔레콤은 고객들이 부족한 데이터를 보충하는 것은 물론, 가족·지인과 데이터를 ‘자유자재’로 주고받을 수 있는 차별화된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한다. 데이터 리필하기·선물하기·함께 쓰기를 ‘band 데이터 요금제’에 도입해 고객들이 데이터를 합리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이 중 ‘리필하기’는 기본 제공 데이터와 동일한 양의 데이터를 무료로 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2년 이상 장기 고객에게 제공하던 혜택이었다. SK텔레콤은 ‘band 데이터 요금제’ 출시를 계기로 가입기간 2년 미만 고객이라도 오는 11월 19일까지 ‘band 데이터 요금제’를 가입하면 무료 ‘리필하기’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무료 ‘리필’ 쿠폰은 해당 요금제 가입 익월에 1장, 1년~2년 미만 2장, 2~3년 미만 4장, 3~4년 미만 5장, 4년 이상 고객에게는 6장이 제공된다.

또한 ‘선물하기’로 가족 및 지인에게 데이터를 선물할 수 있고, ‘함께쓰기’로 동일 명의의 스마트폰·태블릿 등과 데이터를 나눠 이용할 수 있다.

2개 스마트폰 사용자, “데이터 공유”

SK텔레콤은 데이터 제공량 확대에 더해 점점 증가하고 있는 다회선 고객은 물론, 가족 결합 고객을 위한 데이터 혜택도 추가했다.

우선 SK텔레콤은 업계 최초로 동일 명의의 복수 스마트폰 보유 고객이 ‘band 데이터 요금제’를 이용할 경우, ‘공유’할 수 있는 데이터를 최대 2GB까지 추가 제공(최대 4회선 공유)한다. 최근 모바일 오피스 확대에 따라 업무용·개인용 스마트폰을 구분해 사용하길 원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를 반영한 것.

또한, 지난 4일 출시한 ‘온가족 행복플랜’을 ‘band 데이터 요금제’와 결합해서 이용하면 기본 데이터 제공량의 최대 150%, 멤버십 등급 상향 등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특히 ‘band 데이터 61/80/100’ 가입 고객이 ‘온가족 행복플랜’에 가입하면 추가 비용 부담 없이 각각 데이터 4GB/5GB/5GB 및 음성 100분의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밖에도 SK텔레콤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2만원대 최저 요금제부터 모든 고객에게 실시간 채널을 즐길 수 있는 ‘Btv 모바일’ 혜택을 제공한다. 51요금제 이상 고객에게는 ‘Btv 모바일’ 뿐만 아니라 매월 최신 영화 20여편, 베스트셀러 30여권, 인기 만화 20여질 등 총 8가지 카테고리의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T프리미엄플러스’ 혜택도 제공된다.

또한 ‘band 데이터 80 및 100’ 요금제 고객은 VIP 멤버십, 단말 분실/파손 보험은 물론 월정액의 최대 15% OK캐쉬백 포인트 적립 혜택도 누릴 수 있다. 예컨대 100 요금제 가입 고객에게는 매월 업계 최대 데이터 35GB, VIP 멤버십 승급, 연간 5만5000원 상당의 단말 분실/파손 보험, OK캐쉬백 연간 18만 포인트 등 VIP 특화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SK텔레콤의 데이터 요금제는 20일부터 가입이 가능하며 LTE뿐만 아니라 3G 스마트폰 고객도 이용할 수 있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0.07하락 20.2413:41 01/27
  • 코스닥 : 985.71하락 8.2913:41 01/27
  • 원달러 : 1105.40하락 1.113:41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3:41 01/27
  • 금 : 55.32하락 0.0913:41 01/27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 [머니S포토] '방역백신·민생경제·법치질서' 등 김종인 신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최고위 입장하는 민주당 이낙연
  • [머니S포토] 위기의 정의당, 대화 나누는 김윤기-강은미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