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정동화 전 포스코건설 부회장 소환…구속 여부 곧 결정(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동화 전 포스코건설 부회장. 사진=머니위크DB
정동화 전 포스코건설 부회장. 사진=머니위크DB
포스코건설 비자금의 최종 집결지로 지목되는 정동화(64) 전 포스코건설 부회장이 19일 검찰에 소환됐다. 검찰은 정 전 부회장에 대한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구속영장 청구 등 사법처리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조상준)는 이날 오전 9시30분 정 전부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정 전 부회장은 포스코건설 사장으로 재직하던 2009~2012년 사이 베트남 고속도로 공사, 새만금 방수제 공사 등 국내·외 건설사업 현장에서 하도급업체를 통해 비자금을 조성하도록 부하 임원들에게 지시하고 이중 상당 부분을 상납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검찰은 포스코건설 전현직 토목환경사업본부장과 회사 임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 전 부회장이 비자금 조성을 지시하고 보고받은 정확한 경위 등을 추궁해 왔다.

비자금 조성에 연루된 임원은 모두 9명으로 이들은 이 회사 토목환경사업본부 소속으로 자리를 대물림하며 비자금을 조성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 비리에 연루된 인물 중 가장 먼저 구속된 박 모(52·구속기소) 전 상무는 토목환경사업본부 소속으로 근무하다 베트남법인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박 전 상무는 2009년 3월 베트남 노이바이·라오까이 고속도로 건설공사 과정에서 하도급업체 흥우산업 이모(60)씨로부터 비자금 100여원을 전달받아 이중 40억여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 3일과 11일 구속된 이모 상무와 박 모(55) 상무도 토목환경사업본부 소속 현직 임원이다. 이 상무는 2012~2013년 새만금 방수제 건설공사와 광양제철소 항만공사에 참여한 흥우산업 등 하도급업체 2곳으로부터 4억원의 뒷돈을 챙긴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박 상무는 2012년 10월 구미 하이테크밸리 조성공사에 참여한 국내 하청업체로부터 억대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구속됐다.

또 최근 5년새 토목환경사업본부장을 지낸 전직 전무급 이상 임원들도 줄줄이 구속되거나 검찰조사를 받고 있다.

건강상 이유로 불구속 수사를 받는 김익희(64) 전 포스코건설 부사장을 시작으로 김모(63) 전 전무, 박모(59·구속기소) 전 전무, 최모(53·구속기소) 전 전무 등이 토목환경사업을 총괄하는 본부장을 지냈다.

이들은 한 회사의 같은 부서에서 직책을 대물림하며 다년간 조직적으로 비자금을 조성해 횡령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검찰은 전현직 임원들이 조성한 비자금이 정 전 부회장, 정준양(67) 전 포스코 회장 등 그룹 윗선으로 전달됐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웟선의 지시없이 하도급업체의 공사대금을 부풀려 비자금을 조성하기는 불가능하다는 것이 검찰의 판단이다.

한편 검찰은 포스코 계열사인 포스코플랜텍의 이란 자금 922억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는 전정도(56) 세화그룹 회장도 조만간 소환할 계획이다.

전 회장은 2013~2014년 포스코플랜텍의 이란 석유 플랜트 공사대금 922억원을 계열사를 통해 위탁·관리하면서 650억원을 빼돌린 혐의로 포스코플랜텍으로부터 검찰에 고발됐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5.77하락 46.7912:33 01/28
  • 코스닥 : 966.47하락 19.4512:33 01/28
  • 원달러 : 1114.80상승 10.412: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33 01/28
  • 금 : 55.74상승 0.4212:33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