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안전마을 공모' 2곳 선정돼 국비 7억6000만원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는 국민안전처 안전마을 공모사업에 광양시 도촌마을과 신안 진리마을 등 2곳이 선정돼 국비 7억6000만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전국 17개 시도 70개 마을이 신청해 국민안전처 중앙평가단의 심사를 거쳐 20개 마을이 선정됐다.

광양 도촌마을은 사방사업 등을 통해 공해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또한 신안 진리마을은 평소 수해 발생 시 민·관이 힘을 모아 배수시설을 총가동하는 등 수해 상습지 개선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인 점 등이 높은 평가로 이어졌다.

이번에 최종 선정된 사업에는 평가위원들의 검토 의견 반영 후 오는 6월부터 단계적으로 예산이 지원될 예정이다.

조태용 전남도 방재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주민 공동체와 지자체가 함께 뜻을 모아 재난관리체계 구축에 열과 성을 다한 결과물”이라며 “앞으로 도민들의 방재 역량 강화에 꾸준한 관심을 갖고 이를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전마을 만들기’ 사업은 자연재난 및 범죄와 사고로부터 안전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기존의 안심마을과 방재 우수마을 사업을 통합해 민간, 지자체, 행정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마을단위 협업사업을 국가 차원에서 지원하기 위해 올해 처음 시행한 전액 국비사업이다.
 

무안=홍기철
무안=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