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데이터요금제 장점, '유무선 무제한·데이터량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요금제' 'SK텔레콤 데이터요금제'
'SK요금제' 'SK텔레콤 데이터요금제'

'SKT요금제' 'SK텔레콤 데이터요금제'

KT, LG유플러스, SK텔레콤 이통 3사가 모두 유사한 데이터 중심 요금제를 발표한 가운데, 각사만의 '특장점'을 내세우며 고객몰이에 나섰다.

19일 SK텔레콤에 따르면, SK텔레콤 '밴드(band) 데이터 요금제'의 경우 통신3사 중 최초로 2만원대 최저 요금제부터 100요금제까지 총 8종의 모든 요금 구간에서 유선과 무선 통화를 무제한 제공하며, 업계 최대 수준의 데이터를 제공한다. 단, 최저 요금대인 2만원대 요금제에서는 이통 3사가 모두 동일하다.

3만원대 요금제를 비교하면, KT는 월 3만4900원으로 1GB를, LG유플러스는 월 3만3900원으로 1GB를, SK텔레콤은 월 3만6000원으로 1.2GB를 각각 제공한다. 데이터 단위당 요금은 SK텔레콤이 저렴한 것.

KT는 데이터 이월에 힘을 줬다. KT가 선보인 '밀당'(밀어쓰고 당겨쓰기) 방식은 기존 KT에서만 제공하던 데이터 이월하기(밀기)는 물론, 다음달 데이터를 최대 2GB까지 '당겨'쓸 수 있도록 한 서비스다. 고객은 이 기능을 통해 남거나 부족한 데이터를 최대로 활용할 수 있으며 기본 제공량 대비 최대 3배의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데이터 사용이 동영상 시청에서 가장 많이 소모되는 점에 주목해 비디오에 중점을 둔 'LTE 데이터 중심 비디오 요금제(6종)'을 데이터 중심 요금제(LTE 음성자유 요금제)와 함께 출시했다. 이 요금제는 무선통화 무제한 제공을 기초로 모바일 IPTV에서 무료시청 혜택은 물론 실제 소모되는 데이터까지 감안해 매일 1GB의 데이터를 함께 제공한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