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미국 금리인상 시기 지연에도… 나스닥만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YSE 객장/사진=머니투데이DB
NYSE 객장/사진=머니투데이DB
지난밤 뉴욕증시가 혼조로 마감했다.

20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6.99포인트(0.15%) 내린 1만8285.40에,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지수는 1.98포인트(0.09%) 하락한 2125.85로 마감했다.

반면 나스닥 종합지수는 1.71포인트(0.03%) 오른 5071.74를 기록했다.

이날 미국의 연방준비제도(연준)가 공개한 금리·통화 정책회의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지난달 의사록을 보면 많은 (회의) 참가자들은 오는 6월에 사용할 수 있는 (경제지표) 자료들이 연방기금금리 목표치 인상 조건을 충족시키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을 보였다는 대목이 있다.

시장은 이를 오는 6월에 연준이 기준금리를 올리지 못할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인식했다. 다만 주가 상승에는 도움이 되질 못했다.

한편 이날 국제유가는 미국의 주간 원유재고 감소 소식에 힘입어 오름세로 마감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7월물 선물 가격은 전일대비 99센트(1.71%) 상승한 배럴당 58.9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만기 금 선물가격은 전일대비 0.2% 오른 온스당 1208.70달러를 기록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8:03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8:03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8:03 09/27
  • 두바이유 : 84.25하락 0.6418:03 09/27
  • 금 : 1636.20상승 2.818:03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