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대 현수막 논란, 고려대 등 54개 학생단체 “청소 노동자 목소리 귀 기울여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여대 현수막' /사진=뉴스1(공공운수노조 서경지부 제공)
'서울여대 현수막' /사진=뉴스1(공공운수노조 서경지부 제공)

서울여대 총학생회가 축제 개최를 앞두고 용역업체 소속 청소 노동자들이 걸어둔 현수막을 철거한 것에 대해 학생 단체들이 비판 입장을 밝혔다.

고려대와 서강대 등 54개 학생 단체들은 22일 성명을 내고 노동자의 삶이 걸린 현수막을 총학생회가 자신들의 필요에 의해 자의로 뗄 수 있다고 생각하느냐며 학내 청소 노동자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주장했다.

앞서 서울여대 총학생회는 지난 20일, 보다 나은 축제 환경 조성을 위해 학교를 통해 청소용역업체에 현수막을 내려 달라고 공문을 보냈지만 이행되지 않자, 노조가 설치한 현수막 19개를 철거했다.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5:30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5:30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5:30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5:30 05/12
  • 금 : 65.54하락 1.215:30 05/12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