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철 해설위원, 한화 벤치 맹비난 "이해할 수 없는 투수 교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철 KBS N 해설위원이 방송 도중 한화 벤치를 비난해 눈길을 끈다.

이용철 해설위원은 지난 23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KT와의 경기를 해설했다.

9회말 김성근 한화 감독이 6대 1로 크게 앞선 상황에서 투수 3명을 잇달아 올리자 이용철 위원은 “이해할 수 없는 교체”라면서 “오늘 처음 1군에 등록한 김민우와 윤규진을 테스트하려고 하는 모양인데 그래도 이건 아니다. 상대를 자극하는 행동이다. 한화에게도 좋을 것이 없다”고 말했다.

또한 이용철 위원은 “사실상 승부가 결정 난 경기에서 9회말 이런 식으로 투수 교체를 하는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경기가 끝난 뒤 KT 주장 신명철이 한화 벤치를 향해 삿대질을 하며 흥분하자 이 위원은 “봐라. 결국 이런 상황이 나오지 않냐”며 한화 벤치를 비난했다.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5:32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5:32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5:32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5:32 03/04
  • 금 : 61.44상승 0.0315:32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