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7월8일 상장 예정…희망공모가 최대 1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래에셋생명, 7월8일 상장 예정…희망공모가 최대 1만원
래에셋생명이 7월 8일 상장할 계획이다. 희망공모가는 주당 8200~1만원 선으로 결정됐다.

미래에셋생명은 지난 22일 이 같은 내용의 증권신고서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고 25일 밝혔다.

공모 예정 주식은 4539만9976주로 올 들어 최대 규모의 공모주 청약이다. 이번 공모를 통해 약 3723억~4540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상장 예정일은 오는 7월 8일이다. 공모가는 다음달 22~23일 기관투자자의 수요 예측을 거쳐 25일 최종 결정된다. 이어 29~30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을 실시할 예정이다.

상장주간사는 삼성증권과 씨티글로벌마켓증권, 다이와증권캐피탈마켓코리아 등 3곳이다.

미래에셋생명은 보장, 연금, 저축에 걸친 균형 있는 상품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수익성이 높은 보장성 상품에 역량을 집중해 보장성 신계약 보험료 점유율이 점진적으로 늘어나는 추세다.

또한 저금리·고령화 사회에 대비해 금융프라자와 은퇴연구소 등을 설립해 종합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퇴직연금 및 신탁사업 개시로 토털 금융서비스 라인업을 구축해 다양한 고객층을 확보하며 안정적 수익원을 마련했다.

미래에셋생명 총자산은 미래에셋금융그룹에 합류한 지난 2005년부터 9년간 연평균 18% 급성장했다. 5조6000억원이던 자산은 지난해 기준 24조7000억원으로 늘었고 영업수익 3조9283억원, 영업이익 1516억원, 당기순이익 1210억원을 기록했다.

최현만 미래에셋생명 수석부회장은 “미래에셋생명의 괄목할 만한 경영성과와 유가증권시장의 상승세를 고려해 지금이 상장의 적기라고 판단한다”며 “이번 상장을 통해 재무건전성을 더욱 강화하고, 국내 최고 수준의 자산운용 플랫폼, 혁신적 상품 라인업,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을 바탕으로 퀄리티 1등 생명보험사로 도약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상장 심사에서 지난해 도입된 대형 우량기업 상장심사 간소화 절차인 ‘패스트트랙’을 적용받았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