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노건호 발언 끝나자 문재인 향해 “알고 있었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건호, 김무성' 지난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6주기 추도식'에서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햇빛을 가리고 있다. 왼쪽은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사진=뉴시스 박동욱 기자
'노건호, 김무성' 지난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6주기 추도식'에서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햇빛을 가리고 있다. 왼쪽은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사진=뉴시스 박동욱 기자
'노건호, 김무성'

지난 23일 노무현 전 대통령의 추모 6주기에서 노 전 대통령의 아들 건호씨의 추도사가 갑론을박을 빚고 있다. 특히 건호씨가 추모제에 참석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를 향해 일침을 가하자 김 대표가 옆자리에 앉은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를 향해 한 말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건호씨는 유족 대표를 맡아 인사말을 전달하던 중 “이 자리에 특별히 감사드리고 싶은 분이 오셨다”면서 “전직 대통령이 NLL 포기했다며 내리는 빗속에서 정상회의록 일부를 피 토하듯 줄줄 읽으시던 모습이 눈에 선한데 어려운 발걸음을 해주셨다”며 김무성 대표를 향한 날선 비난을 이어갔다.

그는 “권력으로 전직 대통령을 죽음으로 몰아넣고, 그것도 모자라 선거에 이기려고 국가 기밀문서를 뜯어서 읊어대고, 국정원을 동원해 댓글 달아 종북 몰이를 해대다가 아무 말 없이 언론에 흘리고 불쑥 나타나시니, 진정 대인배의 풍모를 뵙는 것 같다”며 이날 유족과의 협의 없이 자리한 김 대표에게 일침을 가했다.

약 3분가량의 준비된 인사말이 끝나자 김 대표는 쓴 웃음을 지으며 자신의 옆자리에 앉은 문재인 대표를 툭 치며 “알고 있었지?”라고 물었다. 노씨의 이번 인사말에 대해 알고 있었냐는 물음이다. 이에 문 대표는 바로 고개를 가로저으며 몰랐다고 답했다.

이같은 김 대표와 문 대표의 모습은 1인 언론 '미디어몽구'의 카메라에 담겼으며 영상 속 두사람은 건호씨의 깜짝 발언에 내내 경직된 표정을 지었다.

한편 건호씨의 이같은 발언은 연휴 내내 정치권 관계자와 지지자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을 빚고 있다. 일각에서는 ‘통쾌하다’는 반응이 있는 반면 ‘부적절한 발언이었다’는 반응도 만만찮다.

노건호씨 인사말 중 김무성 대표 관련 발언 전문

6주기를 맞이해 와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중략)

이 자리엔 특별히 감사드리고 싶은 분이 오셨습니다. 전직 대통령이 NLL 포기했다며 내리는 빗속에서 정상회의록 일부를 피 토하듯 줄줄 읽으시던 모습이 눈에 선한데 어려운 발걸음을 해주셨습니다.

권력으로 전직 대통령을 죽음으로 몰아넣고, 그것도 모자라 선거에 이기려고 국가 기밀문서를 뜯어서 읊어대고, 국정원을 동원해 댓글 달아 종북몰이 해대다가, 아무 말 없이 언론에 흘리고 불쑥 나타나시니, 진정 대인배의 풍모를 뵙는 것 같습니다.

혹시 내년 총선에는 노무현 타령, 종북 타령 좀 안 하시려나 기대가 생기기도 하지만, 뭐가 뭐를 끊겠나 싶기도 하고, 본인도 그간의 사건들에 대해 처벌받은 일도 없고 반성한 일도 없으시니 그저 헛꿈이 아닌가 싶습니다.

오해하지 마십시오. 사과? 반성? 그런 것 필요 없습니다. 제발 나라 생각 좀 하십시오.

국가의 최고 기밀인 정상회의록까지 선거용으로 뜯어 뿌리고 국가 권력자원을 총동원해 소수파를 말살시키고 사회를 끊임없이 지역과 이념으로 갈라 세우면서, 권력만 움켜쥐고 사익만 채우려 하면, 이 엄중한 시기에 강대국 사이에 둘러싸인 한국의 미래는 어떻게 하시려고 그럽니까.

국체를 좀 소중히 여겨주십시오. 중국 30년 만에 저렇게 올라왔습니다. 한국 30년 만에 침몰하지 말라는 법 있습니까. 힘 있고 돈 있는 집이야 갑질하기에 더 좋을 수도 있겠지요.

나중에 힘없고 약한 백성들이 흘릴 피눈물을 어떻게 하시려고 국가의 기본질서를 흔드십니까. 정치, 제발 좀 대국적으로 하십시오. 와주셔서 감사합니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