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지진 발생 규모 5.6… 나리타공항 정상 운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일본기상청
사진=일본기상청
일본 지진

일본 간토지방 사이타마현 북부에서 5.6의 지진이 발생했다.

25일 일본 기상청과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8분께 일본 간토(關東)지방에 규모 5.6의 강한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 지진으로 수도 도쿄에서도 진도 4의 진동이 감지됐다. 도쿄 나리타 공항은 피해 점검차 활주로를 일시 폐쇄했지만 현재 정상 운영하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수도 도쿄에서도 진도 4의 진동이 감지됐으며 이번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밝혔다.

한편 일본은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위치한 지역이다. 지난 1일(현지시간) 파푸아뉴기니에서는 규모 7.1 강진이 발생했으며 23일에는 솔로몬제도에서 규모 6.9 강진이 관측되는 등 최근 해당 지역에서 잇따라 지진 활동이 일어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315.53상승 10.1109:15 07/04
  • 코스닥 : 735.45상승 5.9709:15 07/04
  • 원달러 : 1297.30보합 009:15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09:15 07/04
  • 금 : 1801.50하락 5.809:15 07/04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