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그리스 디폴트 우려 완화… 나스닥 ‘사상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DB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DB
뉴욕증시가 그리스 구제금융 협상이 마무리 수순을 밟고 있다는 소식에 일제히 상승했다. 나스닥지수는 5100선을 넘어서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2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21.45포인트(0.67%) 오른 1만8162.99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9.28포인트(0.92%) 상승한 2123.48에, 나스닥 종합지수는 73.84포인트(1.47%) 오른 5106.59에 각각 종료했다. 나스닥지수는 지난달 24일 5092.09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뉴욕증시는 그리스의 구제 금융 협상이 타결 수순을 밟고 있다는 소식에 일제히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그리스 정부 관계자는 이날 “브뤼셀의 구제금융 협상 관계자들이 오늘 실무 단계에서 협상 초안 작성을 시작했다”며 “알렉시스 치프라스 그리스 총리가 각국 대표들과 끊임없이 접촉해 협상을 마무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그리스는 지난 2월부터 4개월간 구제금융 잔여 분할금인 72억유로를 받기 위해 국제채권단과 협상을 진행해왔다. 협상이 완전 타결되면 그리스 정부는 다음달 5일 예정된 국제통화기금(IMF) 부채 3억유로를 상환할 수 있다.

또한 전 거래일에 3대지수가 모두 1% 이상 떨어진 점도 낙폭이 과도했다는 투자자들의 심리를 불러일으키며 지수의 상승을 이끌었다.

한편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배럴당 52센트(0.9%) 하락한 57.51달러를 기록했다. 국제 금 가격은 전날보다 온스당 1.3달러(0.1%) 하락한 1185.60달러로 거래됐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