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I, 中 분산형 태양광발전사업 본격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OCI 이우현 사장(왼쪽 3번째)이 중국 저장성 자싱시에 위치한 파트너社 CMAG를 방문해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할 건설 현장을 실사하고 있다.
27일 OCI 이우현 사장(왼쪽 3번째)이 중국 저장성 자싱시에 위치한 파트너社 CMAG를 방문해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할 건설 현장을 실사하고 있다.
OCI가 세계 최대 태양광 시장인 중국에서 수익성 높은 분산형 태양광발전 사업에 본격 진출하며 그린에너지 리더 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OCI는 27일 중국 저장성 자싱시 시저우구 소재 힐튼호텔에서 자싱시 관계자와 이우현 사장, 파트너 CMAG 社 및 태양광 설치 전문회사 등 관계자 3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OCI-자싱 시저우 2.5MW(1기) 태양광 발전소 건설공사 착공식’을 가졌다.

OCI는 중국 자싱시 시저우구에 2016년까지 총 20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할 예정이며 1단계 프로젝트로 2.5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한다. 이를 위해 지난 3월 OCI Jiaxing Solar Technology사를 설립했다. 2015년 8월에 상업생산을 시작할 이 발전소는 준공 후 25년간 1000만 달러(한화 약 110억원) 매출을 달성할 전망이다.

OCI는 자싱시 공업중심지에 위치한 Super Lighting 社 건물, CMAG 社 건물의 옥상공간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고, 생산된 전기를 25년간 건물주에 우선 판매하며, 나머지 전기는 전력회사에 판매하는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OCI가 중국 분산형 태양광발전 시장을 공략하는 이유는 생산된 전력을 우선적으로 소비자가 사용하고 남은 전력을 전력회사에 판매하게 되는데, 수익률이 ‘집중형’ 보다 높을 뿐 아니라 소비자의 전력 사용량이 늘수록 수익률이 높아지는 변동 구조이기 때문이다.

중국 국가에너지국(NEA)에 따르면 올해 중국 내 태양광발전은 총 17.8GW가 설치될 계획이고, 그중 6GW를 분산형이 차지할 전망이다. 또한 중국 정부는 지난해 9월, ‘분산형 태양광발전 촉진 정책’ 을 발표하고 도시와 농촌의 건물, 공장, 교통시설, 공공서비스 등 광범위한 분야에 지속적으로 분산형 태양광발전 설치를 장려하고 있다. 발전소 건설에 소요되는 비용과 발전단가 등의 문제로 정부의 지원 정책과 그에 따른 보조금 지원이 필요한 태양광 사업 특성상 이러한 중국 정부의 움직임은 세계 여러 기업들의 중국시장 진출의 촉진제가 되고 있다.

OCI는 지난 2008년 Shandong OCI 설립이래, 석탄화학을 필두로 흄드실리카, NF3 등 중국 현지사업을 통해 풍부한 경험을 축적했고, 지방정부, EPC(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발전소 설치 업무)업체 등과도 긴밀한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다는 강점이 있다.

이우현 사장은 “2011년 미국 태양광발전사업 진출 시에도 초기에는 3MW 규모에 불과했지만 단기간에 400MW로 늘렸다.” 며 “이번 중국의 태양광발전소 건설도 세계 최대인 중국 태양광시장 공략의 초석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 밝혔다.

한편 그동안 폴리실리콘, 미국 태양광 발전사업 및 새만금 열병합발전소에 신규투자를 집중해 온 OCI가 이번 진출을 계기로 중국태양광발전 분야에 투자를 가속화할 전망이다. 북미 최대규모의 400MW 알라모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주한 경험을 바탕으로 OCI가 수익성 확보와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세계최대 태양광시장인 중국에서 입지 강화에 나선것으로 해석된다.
 

김진욱
김진욱 lion@mt.co.kr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