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폭행 '박치기' 소방관, 정신과 치료 안 받았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소방관 경찰 폭행'

현직 소방관이 마트 내에서 난동을 부리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지난 27일 의정부소방서 소속 오모(37) 소방사를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오 소방사는 이날 낮 12시쯤 의정부에 있는 한 마트 내에서 종업원과 말다툼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의 머리를 자신의 머리로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오 소방사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는 동시에,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앞서 오 소방사는 지난 23일 오전 의정부역사 내에서 A(24·여) 씨와 노숙자 B(49) 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위협해 경찰에 체포된 바 있다. 당시 경찰은 오 소방사의 아버지가 "아들이 정신적으로 문제가 있는 거 같으니 치료를 받게 하겠다"고 밝혀 오 소방사를 석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 소방사는 지난 2003년과 2006년에도 공무집행방해죄로 벌금형을 받은 전력이 있으나 2012년 소방관으로 입직했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