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빈 이희준, 핑크빛이라기엔 너무 짧은 공개연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김옥빈 이희준’

6개월간의 열애를 핑크빛이라 말할 수 있을까.


지난 4월, 배우 김옥빈과 이희준이 짧은 연애의 ‘마침표’를 찍었다. 양측 소속사는 5월 28일 두 사람의 결별소식을 공식 인정했다.


한 관계자는 앞으로 영화와 드라마, 각자의 연기활동에 집중하기 위해 여느 연인처럼 “자연스럽게 사이가 멀어져 헤어진 것”이라며 “좋은 동료이자 친구로 남아 서로를 응원해 줄 것”이라고 전했다.


김옥빈과 이희준은 JTBC 드라마 ‘유나의 거리’에서 극 중 연인으로 호흡을 맞췄다. 드라마 종영 후 지난 12월 공식 열애를 인정하며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당당히 공개연애를 해왔다.

드라마 종영 후에는 알콩달콩한 두 사람의 유럽여행 중 모습이 현지 교민과 관광객에게 목격되기도 했다.


한편 김옥빈은 법정영화인 ‘소수의견’, 이희준은 영화 ‘오빠생각’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jtbc>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