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신 100세시대 준비지수’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H투자증권이 ‘신 100세시대 준비지수’를 발표했다.

NH투자증권은 100세시대연구소는 과거 100세시대 준비지수를 포함, 기존 노후준비지수들과는 다르게 새로운 관점으로 접근한 신 100세시대 준비지수를 만들었다고 28일 밝혔다.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에 따르면 이번에 발표한 신 100세시대 준비지수는 노후준비의 심각성을 알리기에 앞서 산출과정을 최대한 단순화해 일반 대중들이 개인의 노후준비 수준을 좀 더 이해하기 쉬운 방법으로 평가하고 이를 바탕으로 노후준비를 실천하게 하기 위한 현실적인 방법론을 제시하는데 중점을 뒀다.

특히 희망하는 노후생활비가 아닌 실제 노후생활비를 기준으로 산출하고 거주하는 주택자산의 일부를 노후자산으로 활용하여 과거보다 노후준비 수준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온 것이 특징이다.

통계청이 발표한 지난해 가계금융·복지조사 결과를 이용하여 산출한 ‘신 100세시대 준비지수’는 연령대별로 67.0%~74.8%의 수준으로 보여 지난 2011년에 발표한 100세시대 준비지수(39.6%~57.8%)와 비교했을 때 20%포인트 이상 대폭 개선된 모습으로 나타났다.

100세시대연구소는 여전히 부족한 노후준비 수준이기는 하나 낙제수준이었던 과거와 달리 심각성은 완화되어 보이며 노력 여하에 따라 충분히 극복 가능한 수준으로 보여진다. 하지만 이는 필요 노후자산의 절대규모가 실제 생활비 통계에 근거하여 큰 폭으로 줄어든 것이 원인이므로 노후준비에 경각심을 늦추어서는 안될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이윤학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 소장은 “사람마다의 다른 기준을 가진 노후준비를 객관적으로 평가하기가 쉽지 않으며, 준비지수가 노후준비를 어렵게 여겨 방치하게 만들기보다는 달성 가능한 목표를 제시해 주는 수단이 돼야 한다는 생각으로 기존 100세시대 준비지수의 산출과정을 전면적으로 개편했다”면서 “현재 국민들의 평균적인 노후준비 수준이 부족한 것은 사실이지만 노력하면 충분히 개선될 수 있는 수준이므로 100세시대연구소는 이를 지원하기 위한 연구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