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임금근로자, 정규직 늘고 비정규직 줄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광주·전남지역 임금근로자 중 정규직은 증가하고 비정규직은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5년 3월 경제활동인구조사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3월 현재 광주지역 임금근로자는 53만7000명으로 전년 같은 달 53만1000명에 비해 6000명 늘어났다.

이 중 정규직은 35만1000명, 비정규직은 18만7000명으로 전년 32만9000명, 20만2000명에 비해 정규직은 2만2000명 증가, 비정규직은 1만5000명 감소했다.

전남지역 임금근로자는 52만6000명으로 전년 50만1000명에 비해 2만5000명 늘어났으며, 정규직은 33만명, 비정규직은 19만5000명으로 전년 29만4000명·20만8000명에 비해 정규직은 3만7000명 늘어났고, 비정규직은 1만2000명 줄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