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 국민앱 '카카오톡', 글로벌 애플리케이션 '왕 중 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음카카오'

다음카카오의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 '카카오톡'이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실행되는 앱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벤처투자기관 '클라이너 퍼킨스 코필드 앤 바이어스'(KPCB)의 파트너인 매리 미커(Marry Meeker)가 27일(현지시간) 발표한 '2015년 인터넷 트렌드 보고서'에 따르면, 카카오톡의 평균 구동 횟수는 55회로 전 세계 앱 중 1위를 차지했다.

특히 가장 많이 실행된 앱 10개 중 6개가 메신저앱이었는데, 카카오톡은 타 다섯 메신저 대비 1.5~7배 자주 실행되는 것으로 나타나 큰 격차를 벌렸다.

보고서를 펴낸 매리 미커는 지난 1995년부터 매해 인터넷산업의 핵심 이슈에 대한 인터넷 트렌드 보고서를 내놓으며 IT 업계를 주도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그는 최근 미국 IT 전문 미디어 리코드(Re/code)가 개최한 코드 컨퍼런스에 참석해 이 같은 사실을 공개하며 모바일 메신저 앱의 부상을 강조했다. 

특히, 매리 미커는 올해 인터넷 트렌드 보고서에서 우리의 생활에 인터넷이 얼마나 파고들었는지에 대한 주제를 다뤘다. 이 중 가장 두드러지는 트렌드로 점점 커지고 있는 메신저 앱의 존재감에 주목했다.

그는 "카카오톡을 포함한 메신저 앱은 문자를 보내고 전화를 거는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을 넘어 이미 게임, 커머스, 결제, 미디어, 택시 등 콘텐츠 및 생활 플랫폼으로 확장되어 가고 있다"며, "이런 트렌드가 계속된다면 메신저가 머지않아 핵심 커뮤니케이션 허브로 진화할 것"이라고 예견했다.

다음카카오는 "카카오톡이 전 세계 애플리케이션 중 가장 많이 구동되는 앱이라는 점이 매우 자랑스럽다"며 "카카오톡이 전 세계에서 실제 이용자의 삶에 가장 가깝고 자주 이용되는 서비스라는 점에서 향후 모바일 생활 플랫폼을 주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톡은 국내에서 매월 3800만명, 스마트폰 사용자 중 97%가 넘는 이용자가 사용하는 국내 1위 메신저 앱이다. 다음카카오는 카카오톡을 기으로 일상 공유를 위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뿐만 아니라 커머스, 콘텐츠, 광고, 게임, 페이먼트 등 다양한 영역에 걸쳐 사용자를 새롭게 연결하면서 생활 플랫폼으로 진화해 나가고 있다.
다음카카오 국민앱 '카카오톡', 글로벌 애플리케이션 '왕 중 왕'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