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공포에 충북서도 1곳 휴교, 4개교는 '검토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르스 학교 휴교' /자료=NHK 뉴스 캡처
'메르스 학교 휴교' /자료=NHK 뉴스 캡처
'메르스 학교 휴교' '메르스 환자 사망' '메르스 3차 감염' '메르스 발생지역'

2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도내 학교 5곳이 메르스 바이러스와 관련해 휴교를 결정·검토 중이다.

청주 A초교는 이날 오후 도교육청에 오는 3일부터 5일까지 휴교 계획을 밝혔다. 해당 학교는 소속 교사가 메르스 감염 증상을 보이자 휴교 조치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청주 용성초, 청주 서촌초, 충주 남한강초, 영동초 등 4개교는 휴교 여부를 검토 중이며 자체 운영위원회를 거쳐 휴교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휴교는 학교장 재량으로 각 학교 운영위원회의 결정에 따라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6명이 추가돼 총 25명으로 늘었다. 이 중 2명이 사망했고 추가된 환자 중에서는 3차 감염자도 2명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