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본토 중소형주ETF 나왔다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SMART 중국본토 중소형 CSI500 ETF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국내 최초로 중국본토 중소형주에 투자할 수 있는 ETF(상장지수펀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CSI500지수의 성과를 추종하는 펀드로 6월 8일 거래소에 상장된다. 정식 펀드명은 ‘신한 BNPP SMART 중국본토중소형CSI500 증권상장지수투자신탁[주식-파생형](합성,H)’ 이다.
중국본토 중소형주ETF 나왔다

CSI500지수는 상해와 심천거래소 시가총액 상위 800개 종목 중 시가총액 상위 300개 종목을 제외한 나머지 500개 종목으로 구성돼 있다. 중국본토 중소형 주식을 대표하는 지수로 CSI지수 시리즈 중 심천시장의 투자비중(시총비중 48.1%, 종목수비중 50.8%)이 가장 높은 지수다. CSI500지수는 금융업종의 비중이 낮은 방면, 중국정부의 중소형주 육성정책이 집중 되고 있는 IT, 소재 및 헬스케어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아 향후 중국경제의 발전에 따른 수혜를 더 크게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운용을 맡은 퀀트운용팀의 박문기 팀장은 ‘최근 중국 본토 주식시장에서 변동성이 높아지는 모습이 나타나고 있으나, CSI500지수는 미래지향적인 업종의 비중이 높고, 타 CSI지수 대비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률을 고려할 때 투자자가 주목할 필요가 있는 지수’라고 말했다. 더불어 ‘중국본토중소형CSI500ETF’의 경우 총보수가 약 0.7%(연)수준으로 일반 주식형보다 저렴하여 장기적으로 효율적인 투자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저렴한 보수 외에도 ‘중국본토중소형CSI500ETF’는 자금공여형 스왑을 기초로한 합성ETF*라는 점도 눈에 띈다. 이 상품은 거래상대방에 투자신탁 설정자금을 공여하고 CSI500지수 수익률을 수취하는 자금공여형 스왑으로 운용하는 ETF다. 합성ETF 방식을 취한 건 중국본토 선물시장의 참여 제한에 따른 LP 헤지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추적오차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신한BNPP자산운용은 작년 11월 국내소재 금융기관 중 최초로 RQFII쿼터를 취득한 이후, 아래와 같이 다양한 상품군을 출시해서 고위험상품부터 저위험상품까지 중국투자에 대한 다양한 라인업을 구비하여 투자자의 투자수요 및 위험성향에 따라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도록 상품 라인업을 갖췄다. 이번에는 그 동안의 중국투자 경험을 바탕으로 업계 최초로 중국본토중소형주에 투자하는 ETF를 출시해 투자자들에게 중국본토와 관련한 더욱 다양한 상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23:59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23:59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23:5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23:59 01/26
  • 금 : 55.32하락 0.0923:59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