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공포에도…"13일 서울시 공무원 시험 연기 안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동작구 노량진의 한 고시학원에서 수험생들이 강의를 들으며 공부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서울 동작구 노량진의 한 고시학원에서 수험생들이 강의를 들으며 공부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전국이 '메르스 공포'에 휩싸인 가운데, 서울시가 공무원 채용 필기 시험을 예정대로 치르기로 했다. 

김인철 서울시 대변인은 7일 열린 메르스 대책 기자설명회에서 "오는 13일 서울에서 실시 될 예정이던 공무원 채용 필기시험은 예정대로 치른다"고 밝혔다.

13일 치러지는 서울시 공무원 시험에는 전국 13만여명의 수험생이 응시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수험생들에게 개인 위생도구 지참을 권고하고 발열이 있는 수험생을 위해 '격리 시험실'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서울시는 반면 주요 축제들은 전면 취소했다. 지난 6일부터 열릴 예정이던 '서울시 거리예술존' 행사부터 각종 현충일 행사 등이 잇따라 취소됐다.



 

  • 0%
  • 0%
  • 코스피 : 3059.81하락 26.0912:49 01/18
  • 코스닥 : 965.38상승 0.9412:49 01/18
  • 원달러 : 1104.70상승 5.312:49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2:49 01/18
  • 금 : 55.39하락 0.3112:49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