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진원생명과학, 메르스 DNA백신 생산 착수에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진원생명과학이 지난 9일 자회사 VGXI를 통해 임상용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DNA백신 생산에 들어가면서 강세를 기록하고 있다. VGXI는 미국 휴스턴에 위치한 국제규격 플라스미드 전문 생산시설이다.

진원생명과학은 10일 오전 9시21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 전 거래일 1만4650원보다 1400원(9.56%) 상승한 15050원에 거래되고 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사장은 “지난달 말 메르스 DNA백신 개발에 대한 계약을 체결한 후 임상용 메르스 DNA백신 생산에 착수했다”며 “이번 생산에 착수한 메르스 DNA백신은 응급 임상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