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방미 연기, 새누리 "다양한 해석과 비판보다 국력 모아야 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와대는 10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이 오는 14일부터 4박6일간 예정돼 있던 미국방문을 최근 국내에서 확산되고 있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관련 대응에 집중하기 위해 연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오후 청와대의 모습. /사진=뉴스1
청와대는 10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이 오는 14일부터 4박6일간 예정돼 있던 미국방문을 최근 국내에서 확산되고 있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관련 대응에 집중하기 위해 연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오후 청와대의 모습. /사진=뉴스1

'박근혜 미국' '박근혜 방미 연기'

새누리당 김영우 수석대변인은 10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이 이달 14일로 예정했던 미국 방문을 연기한 것과 관련해 "메르스 사태가 국민들에게 끼친 사회, 경제, 심리적 영향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고 밝혔다.

김 수석대변인은 "대통령이 중대한 결심을 한 만큼 이에 대한 다양한 해석과 비판보다는 메르스 사태를 극복하는데 온 국력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한미 간에는 어떠한 외교적 손실도 발생하지 않도록 후속조치를 면밀히 하는데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새정치민주연합 이언주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브리핑을 갖고 박근혜 대통령 미국 방문일정 연기와 관련해 "늦었지만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964.75하락 31.3609:49 03/09
  • 코스닥 : 883.24하락 21.5309:49 03/09
  • 원달러 : 1141.90상승 8.709:49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09:49 03/09
  • 금 : 68.32상승 1.9509:49 03/09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