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메르스 확진 환자, 1·2차 검사에선 '음성'… 근육통·기침·설사 심해져 재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수병원' /자료=예수병원 홈페이지 캡처
'예수병원' /자료=예수병원 홈페이지 캡처

'전주 메르스 확진' '예수병원' 

전북 전주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 환자가 나왔다.

10일 전라북도 메르스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메르스 1·2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던 A(남·63) 씨는 지난 9일 밤 근육통과 기침, 설사 증세가 심해 역학조사를 다시 실시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달 27일 부인의 암 치료차 삼성서울병원에 내원했다가 31일 오한과 발열증세를 보여 전주예수병원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았다. 이후 A씨는 자가격리된 뒤 1차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았고, 2차 검사에서도 음성판정을 받아 격리가 해제된 상태였다.

한편 전주예수병원은 현재 병원 홈페이지를 통해 A씨가 메르스 1·2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사실과 함께 "현재 본원은 응급실을 포함한 중환자실, 외래 등 모든 부분 정상운영 중에 있다"고 공지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8:03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8:03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8:03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8:03 03/03
  • 금 : 61.41하락 2.8218:03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