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팬오션 인수… 오는 8월 절차 마무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림 이문용 대표 /사진=머니투데이DB
하림 이문용 대표 /사진=머니투데이DB
해송운송업체인 팬오션의 변경회생계획안이 관계인집회를 통과했다. 이로써 국내 최대의 축산업계 하림의 팬오션 인수가 확정됐다.

서울중앙지법 파산4부(윤준 수석부장판사)는 12일 팬오션 2·3차 관계인 집회에서 팬오션 법정관리인이 법원에 제출한 회생계획안을 조별 표결에 부쳐 가결됐다고 밝혔다. 하림은 관계인집회에서 회생채권자 87%, 주주 61.6%의 동의를 얻었다.

새주인을 맞게된 팬오션은 채무변제 후 빠르면 다음달 기업회생절차(옛 법정관리)를 졸업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최종 인수절차는 팬오션 주주총회, 이사회진 구성 등을 거쳐 오는 8월 마무리될 전망이다.  

하림은 현재 축산업에 필요한 옥수수, 대두박 등 사료 원료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따라서 벌크션 인프라를 갖춘 팬오션을 인수하면 운송비용 절감은 물론 안전한 유통망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3.49상승 14.6510:31 04/20
  • 코스닥 : 1029.31하락 0.1510:31 04/20
  • 원달러 : 1115.70하락 1.510:31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0:31 04/20
  • 금 : 64.83하락 0.2910:31 04/20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