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메르스 피해 우려 중소기업에 금융 상담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감원, 메르스 피해 우려 중소기업에 금융 상담 지원
융감독원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피해 우려업종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섰다.

금감원은 관광, 숙박, 공연 등 메르스 피해 우려 중소기업에게 ‘중소기업금융애로 상담센터’를 통한 금융 상담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메르스로 인해 영업에 타격을 입은 중소기업은 상담센터를 통해 대출 만기연장, 원리금 상환유예, 신규대출 금리감면 등의 금융지원방안을 상담할 수 있다. 중소기업금융애로 상담센터는 금감원과 중소기업진흥공단, 17개 국내은행 및 신용·기술보증기금에서 각각 설치·운영 중이다.

상담을 원하는 중소기업인들은 각 상담센터에 전화하거나, 금감원 홈페이지에 있는 ‘e-중소기업 금융애로 상담센터’를 이용하면 된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5.30상승 22.8514:46 05/27
  • 코스닥 : 874.23상승 2.814:46 05/27
  • 원달러 : 1256.50하락 10.514:46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4:46 05/27
  • 금 : 1847.60상승 1.314:46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