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고소, 새정치 "허위사실 유포 어불성설, 보복성 수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원순 고소'
'박원순 고소'
'박원순 고소'

새정치민주연합 박원순 서울시장이 메르스 의사와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를 당한 것에 대해 규탄의 목소리를 높였다.

15일 새정치민주연합 김영록 수석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검찰이) 번지수를 잘못 찾아도 한참 잘못 찾았다"며 "수사를 받아야할 곳은 무능력한 정부와 보건당국자이지 진실을 밝힌 박원순 시장은 아니다"고 비판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안이한 인식과 대처로 사태를 걷잡을 수 없이 확산시킨 정부의 행태에 대해 지적하는 것을 허위사실 유포라고 하는 것도 어불성설"이라며 "결국 정부의 부실 대응을 지적하는 야당 자치단체장에 대한 수사라는 점에서 보복성 수사라는 혐의를 지우기 어렵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정치민주연합은 그동안 사태가 조속히 종식되기를 기대하며 정부가 지금은 사태에 전념할 수 있도록 책임론을 최대한 자제해왔다"며 "그런데 적반하장으로 정부의 잘못을 지적하고 바로잡으려는 박원순 시장을 수사하겠다니 어처구니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검찰은 고발이 들어와 수사를 한다는데 보수단체의 고소· 고발에 이은 검찰의 수사와 기소는 기획 수사와 야당 탄압의 공식이 된지 오래"라며 "새정치민주연합은 진실을 밝힌 박원순 시장이 부당하게 탄압받는 일을 절대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