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귀순, 10대 후반 병사… "북한군 특이 징후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군 귀순'

오늘(15일) 북한군 병사 1명이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귀순했다.

합동참모본부는 15일 "이날 오전 8시쯤 북한군 1명이 강원도 중부전선 군사분계선에 인접한 경계초소(GP)를 통해 귀순했다"고 말했다. 이 북한군은 10대 후반의 병사인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군 병사의 귀순 과정에서 남북의 총격전은 없었고, 북한군의 특이 동향도 포착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합참 관계자는 "현재 귀순자 신병을 확보해 관계기관에 인계했고, 정확한 귀순경로와 배경, 소속 등을 조사중이다"며 "북한군의 특이 징후는 없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7.97하락 19.4111:05 05/24
  • 코스닥 : 879.13하락 4.4611:05 05/24
  • 원달러 : 1264.70상승 0.611:05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1:05 05/24
  • 금 : 1847.80상승 5.711:05 05/24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