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귀순, 왜?… "군내 상습 구타·북한 현실에 불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군 귀순'

오늘(15일) 북한군 병사 1명이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귀순했다. 귀순한 북한 군인은 10대 후반으로 전해졌다.

15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군 병사 1명이 이날 오전 8시쯤 강원도의 화천의 중동부전선 GP(일반전초)를 통해 남측으로 귀순했다. 합참 관계자는 "북한 군인이 귀순 의사를 밝힌 데 따라 귀순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오늘 귀순한 병사의 귀순 동기는 군에서 상습 구타로 인해 북한 현실에 불만을 품고 귀순을 결심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현재 귀순 상황과 관련해 북한군의 특이동향은 없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311.75하락 30.0313:45 07/06
  • 코스닥 : 753.51상승 2.5613:45 07/06
  • 원달러 : 1308.00상승 7.713:45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3:45 07/06
  • 금 : 1763.90하락 37.613:45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